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남궁영 행정부지사 "충남인권조례 재의 요구할 것"

등록일 2018년03월2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남궁영 충남도 행정부지사가 안희정 전 지사가 추진해온 충남인권조례 재의 요구를 철회할 뜻이 없다고 밝혔다.

남궁 행정부지사는 지난 12일 기자간담회에서 "인권도정은 필요하고 중요한 일이고 재의결 요구를 낸 상태"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의회에서 재의결이 된다면 직원들과 언론인들의 의견을 수렴해 결정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달 2일 충남도의회는 충남인권조례 폐지 조례안을 가결했다. 안희정 전 지사는 지난달 26일 충남도의회에 해당 조례안에 대한 재의를 요구햇다. 안 지사가 지사직을 사퇴하자 일부 단체에서는 "안희정의 인권정책이 의심스럽다"며 재의 요구 철회를 요구해왔다.
 

심규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