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뉴스홈 > >

3·1운동 100주년 대대적인 기념사업’ 추진

등록일 2018년03월2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시가 2019년 3·1운동 100주년을 앞두고 대대적인 기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천안은 항일운동가인 유관순 열사, 이동녕 선생 등 수많은 독립운동가의 혼이 살아숨쉬는 호국충절의 대표적인 고장이다. 시는 애국선열들의 숭고한 호국정신을 계승·발전하기 위해 아우내봉화제, 유관순 열사추모제, 삼일절 기념행사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왔다. 독립기념관이 천안 목천읍에 자리하고 있으며 3·1운동의 상징인 유관순 열사의 흔적과 뜻을 기리기 위한 유관순 사우, 유관순 추모각이 있다.

시는 이러한 역사적 사명감과 당위성을 기반으로 내년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호국충절의 고장 천안의 위상에 걸맞은 다양한 기념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시민 모두가 참여하고 함께 만들어갈 수 있도록 ‘천안시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추진단’(가칭)을 구성중이다. 추진단은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의 추진방향과 세부사업을 구상하고 정부 차원에서 추진될 국가사업에도 적극 참여해 각종 국비지원도 이끌어낼 계획이다.

박미숙 시 복지문화국장은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이 천안시민의 자긍심과 역사의식이 성장하는 정신적 토대가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