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뉴스홈 > >

천안문화재단 한뼘미술관 ‘4월전시회’

등록일 2018년03월3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안대진)이 ‘한뼘미술관’ 4월 미술전시일정을 발표했다.
충절로 동남구청 3층에 위치한 ‘삼거리갤러리’의 4월의 첫 전시는 ‘여름과 겨울이야기’전으로 4월 3일부터 9일까지 진행된다. 상명c&k 포토아카데미 회원작가 14명이 1년 4계 중 여름과 겨울이라는 극단적 계절감이 느껴지는 자연풍경을 앵글에 담은 사진전이다.

이어 최연서 작가의 개인전 ‘달, 빛 정원’전이 11일부터 17일까지 열린다. ‘유리문 안에서’라는 주제로, 작가가 유리문을 사이에 두고 외부세계인 달과 투명한 창을 통해 들어오는 빛, 그리고 정원풍경과 어우러진 동양화 20여점을 선보인다.
4월 20일부터 27일까지는 ‘제5회 다시올’전을 개최한다. 7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다시올’ 정기전은 풍경과 인물을 유화와 소묘로 표현한 색다른 작품들을 선보인다.

아울러, 성거읍 봉주로 75번지에 위치한 작은 갤러리에서는 4월24일부터 5월3일까지 ‘은근슬쩍 미술로 소통하기’전이 진행된다. 미술의 생활화를 목적으로 활동하는 생활미술협회 작가들이 누구나 쉽게 미술을 접할 수 있는 ‘미술의 생활화’를 주제로 한 다양한 작품과 아트상품들이 될 예정이다. 

천안문화재단 생활문화팀 이승신 담당은 “지역작가와 동호인들의 뛰어난 작품전이 연중 계속 이어지는 만큼 가족과 연인들의 발길이 한뼘미술관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 고 말했다.

두 갤러리의 전시 관람료는 무료이며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이 가능하다.
문의: ☎900-8038(천안문화재단 생활문화팀)

강남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