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뉴스홈 > >

이인제 충남도지사후보 ‘충남도내 순방’

청양·서천·천안·당진 등 하루에 한 개 시·군씩 바쁜 행보

등록일 2018년04월16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뒤늦게 충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한 자유한국당 이인제 후보의 행보가 분주하다.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이 일찌감치 순방한 도내 시·군을 뒤쫓아 기관·단체 등을 방문하며 선거운동에 열심이다. 

지난 11일(수)에는 청양군 제38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고 향촌사랑사무소 및 면암 최익현 선생 사당을 방문해 참배했다. 기념식장에서는 “장애인과·노인,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에 생산적인 복지를 확충해가겠다”고 말했으며, 향촌사랑사무소를 방문해서는 농촌지도자연합회 전직 임원들과 원로들을 만나 농촌 관련 이야기를 경청했다. 

13일(금)에는 오전에 조계사 설정 총무원장을 예방하고, 12시30분에는 서천군에서 열리는 ‘2018 충청남도 어른신생활체육대회’에 참석하는 등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서천 특산물 홍보부스를 둘러본 이 후보는 “우리고장 직거래장터 활성화 및 농업을 6차산업으로 전환하고 시장개척과 유통망 확보를 통해 농민들의 소득증대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후에는 서천특화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에게 서천특화시장 활성화방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며, 지역축제와 연계한 문화관광형 시장으로의 전환을 고민했고, 장항항과 장항국가산업단지 조성 현장을 방문해서는 “서천경제의 제2의 부흥기를 장항에서 다시 시작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14일(토)에는 천안북일고 벚꽃문화 축제장을 방문하고, 오후에는 한국청년유권자연맹 충남지부 주최 이인제 후보 초청간담회 청청파티(청년·청연이 묻고 답하다)에 참석했다. 이인제 후보는 이 자리에서 청년들에게 청년들의 다양한 의견을 경청했다.

15일(일)에는 당진 전통시장과 기지시 줄다리기 민속축제장을 방문해 당진시민들과 함께 기지시 줄이동 행사에 참여하면서 도민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전통시장을 한 바퀴 돌면서 상인들의 의견을 청취했으며 기지시 줄다리기 민속축제장에서는 “저 이인제가 충청도의 잠재력을 끌어내 환황해경제권을 교두보로 육성하고 경제활력을 일으키겠다”고 밝혔다.

이인제 후보는 선거운동을 늦게 시작한 만큼 더 빨리, 더 많이 사람들을 만나고 그들과 관계된 공약을 내놓는 등 바쁜 걸음을 내딛고 있다.
 

김학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