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뉴스홈 > >

한뼘미술관 ‘풍성한 6월, 전시회장으로 고고’

아름다운 동행전, 옻칠화전, 디 원스전, 미모회전 개최

등록일 2018년06월12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안대진)이 시민과 동호회 중심으로 대관전시를 진행하는 ‘한뼘미술관’의 풍성한 6월 전시일정을 소개했다.

‘한뼘미술관’은 지역예술인, 생활문화동아리, 학생 등 천안시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전시와 각종 프로그램을 통해 복합문화예술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작은 갤러리’에서는 11일부터 22일까지 전통민화 저변확대에 힘쓰는 ‘운정 민화연구소’의 아름다운 동행전이 열린다. 모두 18명의 작가가 참여하며, 다양하고 창작성 높은 민화작품을 만날 수 있다.

‘삼거리 갤러리’에서는 6월 첫 전시로 정혜욱 작가의 개인전 ‘옻칠화’전을 1일부터 8일까지 전시한다. 천연옻칠과 유색옻칠, 달걀껍데기, 자개 등을 활용해 옻칠예술의 아름다움을 표현한 것이 특징이며 혼수 함, 소반, 보석함 등의 옻칠공예품 등을 만날 수 있다.
 
또한 15일부터 21일까지는 제5회 ‘디 원스’전이 열린다.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회화동아리 ‘디 원스’의 다섯번째 전시로 다양한 서양화(유화) 작품을 선보인다. 개인작품뿐만 아니라 같은 색을 사용해 각기 다른 주제로 표현한 단체작품도 준비돼 있다.

6월 또하나의 전시, 9회를 맞은 ‘미모회’전은 25일부터 29일까지 소소한 우리들의 일상이라는 주제로 천안풍경이 담긴 회원 15명의 유화작품 30여 점을 감상할 수 있다.

한뼘미술관 이승신 주임은 “풀뿌리 문화예술 확산을 위한 ‘한뼘미술관’이 갈수록 문화공급자와 수요자간 친밀도가 더해져 큰 호응을 불러오고 있다”고 전했다.

‘작은 갤러리’는 천안시 서북구 성거읍 서북구청 별관 1층, ‘삼거리 갤러리’는 천안시 동남구 삼룡동 동남구청 별관 3층에 위치해 있다.

6월에 펼쳐지는 각 전시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문의: 천안문화재단 생활문화팀(☎900-8038)

강남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