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시사신문사 : ‘표고버섯 톱밥배지’ 효자소득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8년 1월 17일 수요일
뉴스홈 > 경제 > 농업
2017-12-28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표고버섯 톱밥배지’ 효자소득

천안시농업기술센터(소장 강성수)가 표고버섯 재배 경영비 절감방안으로 운영중인 ‘표고버섯 톱밥배지 생산시스템’이 농가에 도움을 주고 있다.

그동안 톱밥배지의 높은 가격, 적기 톱밥배지 구입 애로 등으로 인한 농가경영 악화가 이어져 농민들이 어려움을 호소했다. 이에 천안시농업기술센터는 올해 지역활력화작목 기반사업 일환으로 아우내표고버섯영농조합법인(대표 김기택)을 선정해 ‘표고버섯 톱밥배지 생산기반 조성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표고버섯 톱밥배지 생산시스템은 총 660㎡ 시설에 혼합기, 입봉기, 살균솥, 냉방실, 배양실 등을 갖췄으며, 연간 30만봉의 표고버섯 톱밥배지를 생산할 수 있다.

참나무를 이용한 전통 표고재배는 인력소비가 크고 버섯 재배기간이 오래 걸려 일년에 봄과 가을 두번 수확하지만 비닐하우스 내 톱밥배지 생산기반 표고버섯은 겨울에도 재배할 수 있어 연간 7회 이상 수확이 가능하다. 배지재배는 참나무를 통나무로 한 전통 방식이 아닌 나무를 톱밥으로 만들어 봉지에 넣고 버섯종균을 주입한다.

외지에서 톱밥배지 1봉은 980원이나 앞으로 생산될 톱밥배지는 750원에 조합원들에게 공급돼 시중구입 가격 대비 20%(6000만원) 원가절감이 되고 있다.
박상돈 연구보급과장은 톱밥배지가 농가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내다보며, “또한 표고버섯 농가들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판매 걱정을 해결하기 위해 표고버섯 공동선별회를 조직해 유통과정을 크게 줄여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학수 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농업섹션 목록으로
“배울 것 있어 천안에 왔...
“올해도 풍년이네!”
입장거봉포도축제 열린다!
‘표고버섯 톱밥배지’ 효...
‘천안 두레앙브랜디’ 우...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올해부터 농업인 월급제 시행 (2018-01-15)
이전기사 : ‘80억 증액’된 천안농정예산 (2017-12-28)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