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시사신문사 : 아산시 자유학기제 ‘교육부장관상’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8년 1월 17일 수요일
뉴스홈 > 교육
2018-01-05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아산시 자유학기제 ‘교육부장관상’
지역 전문직업인 279명 멘토로 활용

아산시 청소년교육문화센터에서 실시한 발리스타 직업 체험 활동모습.

아산시는 ‘2017 진로체험 자유학기제 진로체험 분야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학생들의 진로탐색 및 진로의식 확장을 위해 2016년 처음 시행한 자유학기제는 운영 첫 해 충남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에는 전국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시는 이번 수상이 아산교육지원청(교육장 이심훈)과 아산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관장 남상인)의 상호 협력으로 이뤄낸 성과물로 새 정부의 당면과제인 지방분권의 대표적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산시는 기존 진로체험과는 다른 차별을 두고자 지역의 전문직업인 279명의 진로멘토를 활용한 ‘100인 100색 프로그램’으로 1만1000여 명의 학생들에게 진로의 길을 넓혀주는 등 다양한 진로 프로그램 개발로 다른 지역과 차별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오원근 아산시 교육지원담당관은 “미래사회에 적응하는 인재 양성을 위해 더 다양한 체험과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 하겠다”며 “앞으로 아산시의 다양한 교육지원정책을 기대해 본다”고 말했다.

올해부터 충청남도에는 중학교 1학년은 일 년에 한 한기만 운영하던 자유학기제를 일 년 동안 운영하는 자유학년제로 시행한다. 이에 중간·기말고사 시험 없이 토론, 실습수업, 진로체험 등을 하게 됨에 따라 진로체험이 담당하는 역할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정구 기자 (yasa3250@empas.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육섹션 목록으로
호서대, 홍콩 캐세이퍼시픽...
글놀이 학교 글잔치
그림으로 대화하고, 웹툰으...
아산고, 전국체전 하키대회...
“별을 보여 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아산학생 아산에서 공부한다 (2018-01-05)
이전기사 : 장기승 위원장의 빗나간 지적 (2017-12-15)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