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맨위로

지저분한 지장물, 지중화사업 쾌청

천안 동남·서북구 4개소 3㎞구간 각종 전선 지중화

등록일 2020년02월1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쾌적하고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천안시가 보도 위 지장물을 지중으로 묻는 지중화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5월 착수한 ‘문화로 및 공설시장2길’을 포함한 동남·서북구 4개소 총 3km 구간에서 가공배전선로 지중화 사업을 진행 중이다.

전기사업자인 한전을 비롯한 KT, SK브로드밴드 등 통신사업자와 업무협약을 맺고 해당구간의 ▷지중관로작업 ▷전선매설 및 지상기기설치 ▷선로절체작업 ▷전주 및 통신주 철거 등의 사업절차를 이행한다.

지중화 사업대상지는 ▷문화로 및 공설시장2길(0.6km) ▷수곡로 초원@앞(0.4km) ▷쌍용17~18길(1km) ▷월봉7길(1km)이며 소요되는 전기·통신 총공사비는 100여 억원이나, 5대5 분담규정에 의해 시는 약 50여 억원을 부담한다. 다만, 사업추진시 보도폭 협소로 부득이 지상기기를 설치할 대체부지(공원·주차장·사유지 등) 사용 관련 협의과정을 거치나 대부분 동의에 난항을 겪고 있다.

시는 복잡한 도심지에서 이뤄지는 사업인 만큼 전기·통신선로 지중화공사 도로굴착으로 인해 예상되는 불편에 대해서는 한전·통신사 등 사업체와 사전에 협조와 양해를 구할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강풍으로 인한 전신주 전도 우려 불식 및 도시미관 향상과 더불어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이경배 건설도로과장은 “탁 트인 쾌적한 도시 조성하는 지중화 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해 깨끗한 도시 이미지를 심고 쾌적하고 안전한 보행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김혜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경제 사회 교육 경제

건강칼럼